본문 바로가기

EAST

日 아베 히로키, 바르셀로나 이적 확정…6일 고별전 아베 히로키가 바르셀로나로 간다. 6일 일본 매체 '닛칸스포츠'는 가시마 앤틀러스의 유망주 아베의 스페인 라 리가 바르셀로나 이적이 확정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베는 바르셀로나 이적에 합의했다. 이날 열리는 주빌로 이와타와의 경기가 고별전이 될 예정이다. 이적료는 200만 유로(약 26억 원), 연봉은 25만 유로(약 3억 원) 정도로 추정된다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아베가 바르셀로나에 가게 되면 일단 B팀에 합류하게 된다. 가능성이 크지는 않지만 B팀에서의 활약도에 따라 1군 승격을 엿볼 수도 있다. 일본 국가대표팀에서도 활약하고 있는 20세의 아베는 일본 축구가 기대하는 유망주 중 한 명이다. 측면과 2선 중앙 지역을 소화할 수 있다. 2017년 18세의 나이에 프로 데뷔전을 치렀고 2018..
바르셀로나, 日 유망주 MF 아베에 공식 오퍼 아베 히로키가 바르셀로나의 제의를 받았다. 3일 일본 매체 '아사히신문'은 스페인 라 리가의 강호 바르셀로나가 아베 히로키의 영입을 위해 가시마 앤틀러스의 공식 오퍼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적료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바르셀로나는 가시마가 책정한 아베의 몸값을 지불할 용의가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아베 역시 해외 진출에 대한 열망이 높은 만큼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 이적이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아베가 바르셀로나에 가게 되면 일단 B팀에 합류하게 된다. 가능성이 크지는 않지만 B팀에서의 활약도에 따라 1군 승격을 엿볼 수도 있다. 20세의 아베는 일본 축구가 기대하는 유망주 중 한 명이다. 측면과 2선 중앙 지역을 소화할 수 있다. 2017년 18세의 나이에 프로 ..
'中 정복자' 상하이 에우케송, 4년 만에 광저우 복귀 눈앞 에우케송이 광저우 헝다로 돌아간다. 2일(한국시간) 중국 매체 'PPTV'는 중국 슈퍼리그 상하이 상강에서 뛰고 있는 브라질 공격수 에우케송이 광저우 헝다 타오바오로 복귀한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광저우와 에우케송의 이적 협상은 사실상 마무리된 상태. 광저우는 이르면 내일 에우케송의 영입을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광저우에는 이미 타이아스 브라우닝, 박지수, 탈리스카, 파울리뉴가 건재하다. 하지만 에우케송의 영입에 문제는 없다. 에우케송이 귀화를 추진하고 있기 때문. 에우케송은 올여름 내로 중국 귀화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절차가 끝나면 광저우는 에우케송을 중국 선수로 등록해 후반기에 활용할 수 있다. 중국 대표팀 역시 에우케송을 활용할 수 있다. 에우케송은 중국 연속 거주 기간 5년을 넘겼다. ..
대구, 다리오 대체자 찾았다…브라질 공격수 히우두 히우두의 행선지가 드러났다. 29일(한국시간) 브라질 지역 매체 '디아리우 두 이구아수'는 브라질 전국 1부리그 샤페코엔시에서 뛰고 있는 공격수 히우두가 대구로 이적한다고 보도했다. 앞서 같은 날 'UOL' 등 브라질 매체는 히우두가 한국 이적을 사실상 마무리했으며 이미 샤페코엔시를 떠난 상태라고 보도했다. 샤페코엔시 측은 "히우두는 (한국에서) 좋은 제안을 받았고 이를 수락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상호 합의에 의거해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이후 이어진 후속 보도에 따르면 히우두의 행선지는 K리그1 돌풍의 팀 대구로 밝혀졌다. 대구는 현재 브라질 윙어 다리오를 보내고 새로운 외국인 선수를 찾고 있었다. 그 결과 2선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히우두가 낙점을 받았다. 180cm의 히우두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