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AST

'잊힌 유망주' 모리모토, 유럽 무대 재도전…그리스 3부 이적 모리모토 다카유키가 다시 유럽에 도전한다. 13일(한국시간) 풋볼리그 그리스(3부) AEP 코자니는 공식 채널을 통해 일본 국가대표 출신 공격수 모리모토를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코자니는 "믿을 수 없는 계약을 완료했다. 일본에서 온 득점 기계를 환영한다"라는 흥분 가득한 글로 영입 소식을 전했다. 계약 기간이나 연봉 등은 공개하지 않았다. 모리모토는 최근 아비스파 후쿠오카를 떠나 자유계약 신분으로 새 팀을 찾고 있었다. 코자니는 지난 시즌 4부리그에서 승격한 작은 클럽이다. 3부리그 참가도 이번 시즌이 처음이다. 한편 한편 모리모토는 2000년대 중반 일본 축구를 이끌 유망주로 각광받았던 스트라이커다. 2008-09 시즌에는 20세의 나이에 7골을 터뜨리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기대만큼 성장하지 못..
엔도, 감바와 잠시 작별…출전 기회 찾아 J2 이와타로 엔도 야스히토가 감바 오사카를 잠시 떠난다. 2일 일본 매체 '스포츠호치'는 일본 J1리그 감바 오사카의 40세 미드필더 엔도가 주빌로 이와타로 임대 이적한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임대 협상은 사실상 마무리된 상태이며, 발표만 남겨두고 있다. 계약 기간은 이번 시즌 종료까지다. 이번 임대는 경기에 꾸준히 출전하고 싶다는 엔도의 열망이 반영된 것으로 전해진다. VAR 모자 - 볼캡형, 블랙/화이트 [by 오늘의 축구] 카카오톡 스토어 페어플레이샵 store.kakao.com 엔도는 이번 시즌 리그 11경기에 출전했다. 하지만 선발 출전은 4경기에 그치고 있다. 특히 많은 활동량을 바탕으로 한 강한 압박을 펼치는 감바의 전술 스타일을 생각하면, 체력적 능력치가 떨어진 엔도가 주전으로 자리 잡을 가능성은..
텐진 타이다, 포르투 공격수 제 루이스 영입 추진…조나탄과 결별 가능성 톈진 타이다가 공격수 영입을 추진 중이다. 17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매체 '아 볼라'는 중국 슈퍼리그 톈진 타이다가 포르투의 공격수 제 루이스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톈진 측은 제 루이스의 영입을 위해 550만 유로(약 76억 원)의 이적료를 포르투 측에 제시한 것으로 전해진다. 카보베르데 국가대표 공격수 제 루이스는 지난 시즌 포르투에서 리그 19경기에 출전해 7골을 기록했다. 이전에는 로코모티브 모스크바, 브라가 등에 몸담았다. VAR 모자 - 볼캡형, 블랙/화이트 [by 오늘의 축구] 카카오톡 스토어 페어플레이샵 store.kakao.com 중국 매체는 만약 이 이적이 이뤄진다면 브라질 공격수 조나탄이 팀을 떠날 것으로 전망했다. 조나탄은 부상으로 최근 경기에 출전하지 못..
부산 떠난 헤이스, 태국 리그 복귀…뜨랏 입단 임박 헤이스가 태국으로 복귀한다. 축구 전문 매체 '골' 태국어판은 7일(한국시간) 태국 1부리그 뜨랏이 브라질 공격수 헤이스를 영입한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뜨랏의 회장은 직접 헤이스와의 계약 마무리를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헤이스는 현재 자유계약 신분이다. 헤이스는 2020시즌을 앞두고 부산에 입단했다. 하지만 리그 1경기 출전에 그친 채 반 시즌 만에 팀을 떠났다. VAR 모자 - 볼캡형, 블랙/화이트 [by 오늘의 축구] 카카오톡 스토어 페어플레이샵 store.kakao.com 새 팀을 찾던 헤이스는 태국으로의 복귀를 결정했다. 헤이스는 태국에서 좋은 기억이 있다. 2018시즌 태국 1부리그 쁘라쭈압에서 33경기에 출전해 26골을 넣었다. 그해 득점 2위를 차지했다. 한편 뜨랏은 2020시즌이 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