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OUTHEAST & AUSTRALIA

인도 I리그 인기팀 머훈 바간, 슈퍼리그 ATK와 합병 '빅 뉴스'

ⓒ머훈 바간

인도 축구계 판도가 흔들린다.

 

16일(한국시간) 인도 I리그의 인기 클럽 머훈 바간은 공식 채널을 통해 RPSG그룹이 구단의 지분 80%를 인수했다고 발표했다.

 

RPSG그룹은 인도 슈퍼리그 소속의 아틀레티코 데 콜카타(ATK)를 운영하고 있다. 발표에 따르면 RPSG그룹은 두 구단을 합병해 2020-21시즌 슈퍼리그에 참가할 계획이다.

 

새 구단은 머훈 바간과 ATK의 정체성을 모두 포함하는 새 이름과 함께 탄생할 예정이다. 머훈 바간의 기존 멤버십 회원들은 새 구단의 할인 혜택 역시 받을 수 있다.

 

다만 슈퍼리그에 참가하기로 결정된 만큼 I리그에는 더이상 참가하지 않는다.

 

머훈 바간은 이스트 벵골과 함께 인도 최고의 더비 매치 콜카타 더비의 한 축을 이루고 있는 인기팀이다. 130년의 역사를 가진 전통 있는 팀이기도 하다.

 

앞서 벵갈루루가 I리그에서 슈퍼리그로 이동한 선례가 있다. 하지만 역사와 인기를 모두 갖춘 머훈 바간의 합병 및 슈퍼리그 합류는 인도 축구계에 불고 있는 변화의 바람을 가속시킬 전망이다.

 

한편 인도 프로축구리그는 I리그와 슈퍼리그 두 개의 리그로 구성되어 있다. 전인도축구협회는 슈퍼리그를 인도 제1리그로 굳힌다는 계획이다.

 

이미 그 일환으로 올해 AFC컵 출전권 중 한 장이 지난 시즌 슈퍼리그 우승팀에 배정됐다. 2021년에는 아예 AFC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2019-20시즌 슈퍼리그 우승팀에 배정된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Follow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on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