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OUTH KOREA

포르탈레자 회장 "에지뉴 영입 실패…한국행 택해"

ⓒ아틀레치쿠 미네이루

에지뉴가 한국으로 향한다.

 

브라질 매체 '디아리우 두 노르지스치'는 24일(한국시간) 아틀레치쿠 미네이루 소속의 미드필더 에지뉴가 K리그로 이적한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브라질 포르탈레자의 마르셀루 파즈 회장이 이 사실을 직접 인정했다.

 

파즈 회장은 "에지뉴를 완전 영입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실패했다. 에지뉴는 한국으로 간다"라고 밝혔다.

 

포르탈레자는 에지뉴와 임대 계약으로 인연을 맺은 후 완전 이적을 추진한 바 있다.

 

에지뉴의 영입을 원하는 K리그 팀은 대전하나시티즌으로 알려져 있다.

 

최근 브라질 매체 보도에 의하면 대전은 에지뉴에게 200만 달러(약 24억 원)의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된 1년 임대 계약을 제시한 것으로 전해진다.

 

공격형 미드필더인 에지뉴는 키는 158cm로 작지만 뛰어난 기술과 킥력을 겸비했다. 지난 시즌에는 포르탈레자에서 임대 신분으로 브라질 전국 1부리그 29경기에 출전해 3골을 기록했다.   

대전은 현재 바이오, 안드레, 채프만까지 3명의 외국인 선수를 보유하고 있다. ASEAN 쿼터를 제외하면 한 명의 외국인 선수를 더 영입할 수 있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Follow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on Facebook

# [오늘의 K리그]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VAR 모자 by 오늘의 축구 (볼캡) : 페어플레이샵

축구의 결정적인 장면 중 하나로 자리잡아가고 있는 VAR 판정 장면을 데일리 패션 아이템으로 담아냈어요.

smartstore.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