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AST

텐진 타이다, 포르투 공격수 제 루이스 영입 추진…조나탄과 결별 가능성

(CC BY-SA 3.0) Елена Рыбакова

톈진 타이다가 공격수 영입을 추진 중이다.

 

17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매체 '아 볼라'는 중국 슈퍼리그 톈진 타이다가 포르투의 공격수 제 루이스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톈진 측은 제 루이스의 영입을 위해 550만 유로(약 76억 원)의 이적료를 포르투 측에 제시한 것으로 전해진다.

 

카보베르데 국가대표 공격수 제 루이스는 지난 시즌 포르투에서 리그 19경기에 출전해 7골을 기록했다. 이전에는 로코모티브 모스크바, 브라가 등에 몸담았다.

 

 

VAR 모자 - 볼캡형, 블랙/화이트 [by 오늘의 축구]

카카오톡 스토어 페어플레이샵

store.kakao.com

중국 매체는 만약 이 이적이 이뤄진다면 브라질 공격수 조나탄이 팀을 떠날 것으로 전망했다. 조나탄은 부상으로 최근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고 있다.

 

다만 협상은 아직 초기 단계다. 포르투는 제 루이스의 영입 당시 1250만 유로(약 174억 원)을 사용했다.

 

550만 유로의 금액으로는 장사에 도가 튼 포르투의 마음을 돌리기에는 부족하다는 분석이다.

 

한편 톈진은 슈퍼리그 쑤저우조에서 11라운드까지 2무 9패의 최악의 성적을 내고 있다. 당장 큰 변화를 주지 않으면 올해를 끝으로 슈퍼리그와 작별할 수도 있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Follow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on Facebook

# [오늘의 K리그]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