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OUTH KOREA

디나모 자그레브 한국인 듀오, NK 이스트라로 임대

ⓒ디나모 자그레브

김현우와 김규형이 임대를 떠난다.

 

30일(한국시간) 크로아티아 이스트리아 지역의 지역신문 '글라스 이스트르'는 크로아티아 1부리그 NK 이스트라 1961이 김현우와 김규형을 임대 영입한다고 보도했다.

 

계약 기간은 이번 시즌까지이며 옵션 등 자세한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아직 이스트라 측의 공식 발표는 없다.

 

 

VAR 모자 - 볼캡형, 블랙/화이트 [by 오늘의 축구]

카카오톡 스토어 페어플레이샵

store.kakao.com

김현우와 김규형은 크로아티아의 강호 디나모 자그레브 소속이다. 지난 2018년 울산 현대에서 나란히 임대 이적했다. 현재는 완전이적한 상태로 전해진다.

 

입단 후 두 선수 모두 B팀에서 활약했다. 김현우는 지난 시즌 1군 엔트리에 두 차례 포함되기도 했지만 데뷔전을 치르지는 못했다.

 

이번 시즌에는 이스트라의 유니폼을 입고 1부리그에 도전장을 내밀게 됐다.

 

이스트라는 한국과 인연이 깊다. 정운, 김영규, 윤승현, 나진성 등이 이스트라를 거쳤다. 특히 정운은 크로아티아에서 성공신화를 쓴 후 K리그로 금의환향하기도 했다.

 

한편 이스트라는 지난 시즌 10개팀 중 9위에 그쳤지만 승강 플레이오프를 통해 잔류에 성공했다. 이번 시즌에는 6라운드까지 진행된 현재 1승 1무 4패를 기록하며 9위를 기록하고 있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Follow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on Facebook

[오늘의 K리그]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오늘의 해외축구]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