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OUTH KOREA

수원FC, '태국 리그 득점 2위' 데니스 무릴로 영입 관심

ⓒ나콘랏차시마

데니스 무릴로의 한국행 가능성이 제기됐다.

 

1일(한국시간) 축구 전문 매체 '골' 태국어판은 태국 1부리그 나콘랏차시마의 브라질 공격수 데니스 무릴로의 이적설을 보도했다.

 

데니스 무릴로는 최근 막을 내린 2020-21시즌 태국 1부리그에서 27경기에 출전해 21골을 기록하면서 득점 랭킹 2위를 기록했다.

 

이 활약을 바탕으로 태국 내 빅클럽들은 물론 해외 구단들의 관심도 끌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수원FC 역시 데니스 무릴로의 영입을 원하는 팀 중 하나다.

 

수원FC는 2021시즌 K리그1 6라운드까지 4득점에 그치고 있다. 최전방에 라스와 양동현이 있지만, 양동현은 장기 부상으로 그라운드를 떠나있고 라스는 만족할 만한 득점력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잔류를 위해서는 현 시점에서 가장 컨디션이 좋은 공격수의 수급이 필요하다. 이런 관점에서 데니스 무릴로는 수원FC에게 좋은 선택지다.

 

여름 이적 시장까지는 아직 약 3달 정도가 남았지만, 자가격리 등 팬데믹 상황에서 영입에 소요되는 시간을 고려하면 이른 영입 작업이 이례적인 것은 아니다.

 

데니스 무릴로는 2020-21시즌을 끝으로 나콘랏차시마와의 계약이 만료돼 자유계약 신분을 얻었다.

 

한편 수원FC는 현재 라스, 빅터, 무릴로 총 3명의 외국인 선수를 보유하고 있다. 데니스 무릴로를 영입하려면 현재 팀에 몸담고 있는 외국인 선수 중 한 명을 내보내야 한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Follow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on Facebook

[오늘의 K리그]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오늘의 해외축구]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