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OUTHEAST & AUSTRALIA

하노이FC, 내일 한국인 감독 선임 발표…박충균 유력

ⓒ전북현대모터스

하노이가 한국인 감독을 선임한다.

 

11일(한국시간) 복수의 베트남 매체는 베트남 V리그 하노이FC가 13일 팀의 새 감독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미 차기 감독이 지난 10일 베트남에서의 자가격리를 끝내고 선임 발표를 기다리고 있다는 보도도 나왔다.

 

베트남 축구팬 사이에서는 하노이의 새 감독이 지난 시즌을 끝으로 울산을 떠난 김도훈 감독일 것이라는 소문이 돌았다.

 

하지만 하노이의 새 사령탑은 김도훈 감독이 아닌 박충균 감독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진다.

 

박충균 감독은 지난 2019년 톈진 톈하이 감독직에서 사임한 후 잠시 현장을 떠나있는 상황이다.

 

새 감독은 오는 18일 호앙아인 잘라이와의 경기에서 데뷔전을 치른다.

 

한편 추딘응이엠 감독이 경질된 후 지휘봉을 이어받은 호앙반푹 감독은 11일 딴꽝닌전 승리를 끝으로 팀을 떠나게 됐다.

 

하노이는 9라운드까지 치러진 현재 리그 5위를 기록하고 있다. 오는 6월에는 AFC컵 조별리그를 시작한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Follow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on Facebook

[오늘의 K리그]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오늘의 해외축구] 앱과 SNS에서도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 컨텐츠를 만날 수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 (iOS)

구글 PLAY 다운로드 (안드로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