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EST

알자지라, 로번 영입설 일축…은퇴 번복설 해프닝으로 일단락

ⓒ바이에른 뮌헨

알자지라가 아르연 로번 영입설을 일축했다.

 

10일(한국시간) 복수의 아랍에미리트(UAE) 소식통은 아라비안 걸프리그 알자지라가 로번의 영입 계획이 없다는 뜻을 밝혔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로번의 은퇴 번복설은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앞서 이날 축구 전문 매체 '골닷컴' 아랍판은 아랍에미리트(UAE) 걸프리그 알자지라가 로번을 영입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알자지라는 최근 로번에게 거액의 연봉을 제의했다. 로번 역시 고심 끝이 제안을 수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알자지라가 이를 부인하면서 설로 종결됐다.

 

로번은 지난 5일 은퇴를 선언했다. 2018-19시즌을 끝으로 뮌헨과의 계약 기간이 만료된 그는 유럽은 물론 일본 등 여러 구단에서 러브콜을 받았지만 선수 생활을 마무리하기로 하고 은퇴를 공식 발표했다.

 

알자지라는 최근 나세르 바라지테와 레오나르두를 각각 태국 부리람 유나이티드와 중국 톈진 톈하이로 이적시키면서 리빌딩 작업을 시작했다. 로번이 아닌 다른 선수로 스쿼드를 꾸릴 방침이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