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OUTH KOREA

벨기에 스탕다르, 음포쿠 이적 시 대체자로 이재성 영입 검토

ⓒ대한축구협회

벨기에 스탕다르가 이재성을 잠재적 영입 후보로 검토하고 있다.

 

1일(한국시간) 벨기에 매체 '수드프레세'는 벨기에 1부리그 스탕다르 리에주가 홀슈타인 킬의 미드필더 이재성을 관찰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스탕다르는 폴 조세 음포쿠가 팀을 떠날 경우 대체자로 두 선수를 검토하고 있다. 그 중 하나기 이재성이다.

 

이재성은 지난 시즌 홀슈타인 킬의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했다. 유럽에서의 첫 시즌이었지만 성공적으로 적응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난달 27일 열린 잔트하우젠과의 2019-20시즌 개막전에도 출전하며 여전히 공고한 입지를 자랑했다.

 

이재성 외 영입 후보 선수는 루마니아 유망주 데니스 드라구스다. 데니스 드라구스는 1998년 수원에서 뛰었던 미하이 드라구스의 아들로 루마니아 축구를 이끌 유망주 중 한 명으로 평가받고 있다.

 

영입의 걸림돌은 음포쿠의 이적이다. 음포쿠가 먼저 팀을 떠나 스탕다르가 자금을 확보해야 이재성이나 드라구스의 영입 작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 수 있다. 

 

한편 스탕다르는 지난 시즌을 리그 3위로 마쳤다. 이번 시즌 첫 경기도 2-0 승리를 챙기며 쾌조의 스타트를 끊었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inf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